탐색 뉴스 스레드 메시지 새 글

“1월 승자가 먹는다”…반도체vs바이오vs배터리 삼파전 돌입

3개월 전

[이데일리 이정현 기자] 2024년 증권시장이 개장한 가운데 올해 주도주 자리를 놓고 테마별 경쟁에 돌입했다. 지난해 한국 증시의 주인공이었던 반도체와 2차전지 테마가 다시 힘겨루기에 들어간 가운데 코로나19 엔데믹 이후 약세가 이어졌던 제약·바이오 섹터가 뛰어든 삼파전 형국이다. 증권가에서는 글로벌 금리 인하가 예고된 가운데 1월에 강세를 보인 업종이 올해 증시 주도주가 될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수급 추이를 살피고 있다. [이데일리 문승용 기자] 상승기류 탄 바이오·반도체 신바람 먼저 앞서 나간 건 제약·바이오주다. …

기사 본문 edaily이정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