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색 뉴스 스레드 메시지 새 글

로봇 심판의 시대

5개월 전

뜨거웠던 2023년 프로야구는 LG의 우승으로 막을 내렸다. 그토록 기다렸던 LG 팬들의 기다림도 29년 만에 종식되었다. 우승에 목마른 다른 팬들의 기다림은 여전히 진행형이다. 희망 고문에도 경기장을 찾는 팬들을 볼 때는 언제나 인간적인 감동과 위대함을 느낀다. 프로스포츠에서 팬의 존재는 늘 그래왔다. 위대한 팬은 또 다른 위대한 기록을 남겼다. 2020년 코로나의 영향으로 32만명에 불과했던 프로야구 관중이 올해는 역대 세 번째로 많은 810만명이나 경기장을 찾은 것이다. 그러나 관람스포츠의 인기 회복에도 불구하고 각종 …

기사 본문 cctoday충청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