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색 뉴스 스레드 메시지 새 글

[경동나비엔, 겨울철 ‘온수 사용경험’ 바꿨다

3개월 전

겨울철 보일러 사용량이 급격히 늘고 있다. 보일러는 난방은 물론 가정에 온수를 제공하는 필수 생활가전. 이 보일러에서 이젠 온수와 관련된 ‘사용경험’이 주요 구매변수가 됐다. 사용경험은 기업의 경쟁력을 좌우할 고객경험의 일부를 구성한다. 온수를 틀어도 적어도 1, 2분 동안 배관에 남아 있던 차가운 물이 다 나올 때까지 기다려야 하는 불편은 겨울철 특히 심해진다. 또 온수를 쓰는 도중에 다른 밸브에서 물을 쓰면 온도가 널뛰는 점도 고객들이 호소하는 단골 페인포인트다. 보일러 회사들이 이 문제 해결에 발벗고 나섰다. …

기사 본문 heraldcorp[950098